bhc 아웃백 스테이크하우스 광명AK점 매장 이미지. (사진=bhc)
bhc 아웃백 스테이크하우스 광명AK점 매장 이미지. (사진=bhc)

[김윤수 기자 @이코노미톡뉴스] 아웃백 스테이크하우스(아웃백)는 금일(4일) ‘광명AK점’과 오는 8일 ‘왕십리역사점’을 신규 오픈하고 본격 운영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8월 4일 새롭게 출점하는 아웃백 ‘광명AK점’은 AK플라자 중 최대 규모를 자랑하는 광명점 4층에 위치한다. 광명AK점은 220석 규모의 대형 매장으로 2인석부터 6인석까지 구성된 독립 부스는 물론, 가족 모임 및 비즈니스 미팅과 같은 소규모 모임을 위한 프라이빗한 개별룸 등 다양한 공간으로 구성되었다.

8월 8일 출점을 앞둔 ‘왕십리역사점’은 수도권 최대 환승역에 위치한 만큼 뛰어난 접근성을 자랑한다. 다양한 규모의 독립 부스와 미팅룸을 제공하며, 브라운&브론즈 톤의 인테리어로 아웃백의 고급스러움을 한층 강조해 방문객들이 편안한 분위기 속에서 아웃백의 프리미엄 서비스를 만끽할 수 있도록 했다. 

아웃백 관계자는 “아웃백을 찾아주시는 고객 분들이 보다 가까이 방문하실 수 있도록 접근성 강화에 초점을 맞춰 매장 출점에 나서고 있다”며 “새롭게 출점한 곳에서도 높은 수준의 서비스와 양질의 식사 제공으로 오시는 모든 분들께 만족감을 드리도록 노력할 것”이라 말했다.

이코노미톡뉴스, ECONOMYTALK

(이톡뉴스는 여러분의 제보·제안 및 내용수정 요청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pr@economytalk.kr 로 보내주세요. 감사합니다.
저작권자 © 이코노미톡뉴스(시대정신 시대정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