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Korea Expressway Corp.)
(사진=Korea Expressway Corp.)

[김윤수 기자 @이코노미톡뉴스] 한국도로공사는 지난 17일(월) 인종차별을 반대하는 ‘리브투게더 챌린지’에 동참했다고 밝혔다.

리브투게더 챌린지는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면서 전 세계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인종차별과 혐오 범죄에 대한 인식 제고를 위해 지난해 4월부터 유네스코와 외교부가 공동으로 시작한 글로벌 캠페인이다.

김진숙 사장은 이강훈 해외인프라도시개발지원공사 사장의 지명을 받아 참여했으며, 국제사회의 연대를 위해 포용의 메시지를 담은 인증사진을 SNS에 공유했다. 다음 참여자로는 김경욱 인천국제공항공사 사장을 추천했다.

한국도로공사 김진숙 사장은 “국내 고속도로 건설 현장에는 다양한 국적의 근로자들이 일하고 있으며, 우리 직원들도 여러 해외사업 현장에서 근무하고 있다”며, “세계 모든 이들이 인종이나 국적으로 인해 차별받지 않고 서로를 이해하고 존중하는 문화가 확산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코노미톡뉴스, ECONOMYTALK

(이톡뉴스는 여러분의 제보·제안 및 내용수정 요청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pr@economytalk.kr 로 보내주세요. 감사합니다.
저작권자 © 이코노미톡뉴스(시대정신 시대정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